최근 포토로그


태그 : 김현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013/07/07 오늘의 개꿈

3년만인가 4년만인가 꿈에 그애가 나왔다. 모르겠다. 요즘은 꿈에 친구가 나오면 그 친구에 대한 좋은 소식이 들리지가 않던데.오토바이 타다 죽었던 친구도 소식이 들리기 바로 전에 꿈을 꾼적이 있었고..실제로는 한번도 그랬던 적은 없지만, 그 친구와 내가 오랫동안 행복하게 데이트 하던 꿈을 꾸었다.아파하고 힘들때 쓰다듬어 주고, 함께 여행을 하고 함께 길...

편지.

잘살고 있니. 알바는 많이 힘들지 않니. 열심히 사는게 언제나 멋져보이는구나.대학원 졸업하고 제대로된 곳에서 직장잡아도 누구 못지않게 괜찮게 지낼 수 있을 너일텐데. 등록비부터 집세까지 혼자 힘으로 모든것을 해결하려는 널 보니 대견하기도 하고 안쓰럽기도 하다. 왜 우리의 젊음이 열심히 사는 만큼 보상을 받고 살지 못하는지, 그런건 차치하고서라도...

새삼스레..말해봅니다..

동인녀 싫어 ㅠㅠ

지지리궁상

드디어 녀석이 전화번호를 바꿨다.바꾸기 전에는, 이녀석이 전화번호를 바꾸면 이 번호로 매일매일 걸어도 아무도 뭐라 하지 못하겠지라고 궁상맞은 생각을 했는데.바꾸고 나니까 들려오는 "지금거신 번호는 없는 번호입니다" 를 들으니 역시 쇼크가 크다.스스로도 참 궁상맞게 산다고 생각하고 있지만서도..서운한건 어쩔 수 없다.아무래도 난 무능해서 녀석의 ...

짝사랑할땐.

좋아하는 사람의 이름이 흔한 이름이면 안된다.그 사람의 이름이 중성적이여서도 안된다.어디서건 그 이름을 마주하게 될테니까.그 이름을 마주하고 항상 떠올리게 되니까.혼자 속앓이하는 시간이 늘어날테니까. 
1